어제는 아리랑 복귀 후 파록시 늪 드래곤을 직접 구해보자는 생각에 첫 사냥으로 번데기를 하러 갔습니다.


순조롭게 해골, 머리, 다리 2세트를 모은 후, 녹색 바론 잡으러 ㄱㄱ


첫번째는 순조롭게 잡고, 퀘템득!


그러나 다음 스폰된 녹바를 데려오는 동안 독정령이 붙어서 독정령+녹바 협공에 누워버린...


구경오신 M님도 죽으셔서 구석으로 가서 희생의 미덕을 이용해 부활하려고 미덕창을 열었는데 아뿔싸!



미덕창이 텅텅 비어버린... ㅠ


새로 만든 캐릭이라 미덕작업을 하나도 안했다는 사실을 이제야 깨달은!!


헬프 메뉴로 도시로 나온 후 다시 돌아가 시체를 찾고 이번엔 1:1로 녹바를 쓰러뜨리고 퀘템까지 먹었습니다.


나중에 차분히 생각해보니 준비를 전혀 안하고 갔었다는 생각이 듭니다.


트린싯 장미 안챙겼고, 인비 포션이나 어그로 해제 포션도 안챙겼고, 명예미덕, 희생미덕도 하나도 없고 apb도 없었고...


지금 생각해보면 뭔 깡으로 데몬슬 더블엑스만 딸랑 가져갔는지 참... 


그래도 운이 좋아서 퀘템이 바로 나와서 다행이네요.


다음엔 모은 퀘템으로 번데기 2판 연속으로 해보겠습니다.

'울온잡담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시장 선거가 곧 시작되나봅니다  (2) 2017.11.25
번데기 다녀왔습니다.  (2) 2017.11.22
복귀 후 첫 사냥  (0) 2017.11.22
울온 질렀습니다  (2) 2017.11.18
잡담 애완동물 능력보다가 한 상상  (0) 2017.11.15
잡담. 울온과 컨셉플레이  (0) 2017.11.14
Posted by uocraft
 TAG ,

블로그 이미지
울티마온라인 관련 잡다한 지식, 잡설
uocraft
Yesterday665
Today345
Total342,737

달력

 « |  » 2019.9
1 2 3 4 5 6 7
8 9 10 11 12 13 14
15 16 17 18 19 20 21
22 23 24 25 26 27 28
29 30          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글 보관함